이선옥의 방

조회 수 127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적어도 공신력 있는 미디어라면 그런 기사 제목이 범죄라는 것, 업계의 금도를 넘어선 수준이란것 정도는 알고 있었으리라고 본다. 알아도 상관없다는 것인가? 국민쌍놈 쯤이야 국민강간범쯤으로 만들어도 괜찮다고 생각한 것인가. 신문이 아니라 스스로 대자보 노릇을 자임하는 것인가. 
참담하다. 목적을 위해서라면 인권의식도, 상식도, 개념도 무시하는 매체의 타이틀이 여성이라는 게.

세상에 마구 밟아도 되는 사람은 없다. 



이선옥의 방 - 짧은생각 : 잡다한 끄적거림

후원: 신한은행 110-012-501838 이선옥 / 의미있는 글이었다고 생각하면 원고료를 후원해주세요. 1인 미디어 시대, 후원을 통한 응원은 계속 글을 쓰는데 큰 힘이 됩니다.

Titl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여성신문의 탁현민 보도 유감 singlesparks 2017.07.29 1274
55 세상의 모든 오해를 풀 수는 없다 해도 singlesparks 2017.07.29 791
54 MBC노조에 쓰는 반성문 singlesparks 2017.06.16 1252
53 어떤 곳을 후원하는가, 어떤 곳을 하지 않는가? singlesparks 2017.06.15 1031
52 서사는 힘이 세다-문재인 정부가 가진 서사의 힘 singlesparks 2017.05.18 11435
51 나의 '도의'와 너의 '도의' singlesparks 2017.05.17 1510
50 계몽가와 사육사 singlesparks 2017.05.15 1673
49 갑을오토텍 변론과 MBC 시용기자 옹호. 기시감 singlesparks 2017.05.14 2254
48 검사장 직선제? 선출은 곧 개혁이라는 환상 singlesparks 2017.05.12 1456
47 그 슬로건처럼 singlesparks 2017.05.12 920
46 좋은 시민과 좋은 사장님 singlesparks 2017.05.11 2692
45 여지 singlesparks 2017.03.16 2056
44 내가 프로불편러의 삶을 떠난 까닭 2 singlesparks 2017.03.04 27364
43 백 사람의 십년 file singlesparks 2017.02.19 1921
42 깃발을 든 자, 말의 무게를 직시하라 singlesparks 2017.02.07 6330
41 어쩐지 울어버린 말 singlesparks 2017.01.31 1461
40 공정함에 대해 공정할 것 singlesparks 2017.01.24 1556
39 성범죄에서 무고죄 적용예외를 반대하는 이유 1 singlesparks 2017.01.17 1789
38 성노동과 인간의 존엄: 켄 로치 감독이 놓친 물음 2 singlesparks 2017.01.10 6920
37 팟캐스트 그것은 알기 싫다 201b: 아직은 여론재판과 조리돌림에 대해 말할 수 없다 singlesparks 2016.11.25 145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